본문 바로가기


목록으로 이동

'위암 적정성 평가 2년연속 1등급' 획득

한양대학교구리병원(원장 김재민)은 최근 보건복지부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서 발표한 ‘위암 2차 적정성 평가’에서 2년 연속 1등급을 획득했다.


이번에 발표한 위암 적정성 평가는 2015년 1월부터 12월까지 221개 의료기관에서 원발성 위암으로 내시경절제술 또는 위절제술을 실시한 만 18세 이상 환자를 대상으로 실시한 평가이며 한양대학교구리병원은 대부분 항목에서 만점을 받아 2년 연속1등급을 획득했다고 밝혔다.

 
위암 적정성 평가 항목은 ▲수술 전 정확한 진단을 위한 검사여부(진단 영역)▲치료와 예후에 중요한 판단 기준이 되는 림프절 절제여부(수술 영역)▲수술 후 적기에 함암제 투여 여부(함암제 영역)▲수술 후 사망률(진료 결과 영역) 등 총 19개 지표로 평가했다.

 
김재민 병원장은 “위암에 대한 정확한 진단과 효과적인 치료를 위해 노력한 결과이며 향후에도 경기 동북부 지역의 유일한 대학병원으로서 지역주민에게 최고의 의료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2017.04.03